알림마당
연합회소개
회원소식
소방기술사회 재능기부로 소방안전 지킨다 한소연 2018-12-14 526

소방기술사회 재능기부로 소방안전 지킨다

전국 소방기술사들 뜻 모아 1년 만에 노유자시설 60곳 진단

최영 기자 | 입력 : 2018/12/14 [09:12]
 
 


[FPN 최영 기자] = 한국소방기술사회(회장 주승호)는 소방청과 함께 60여 곳에 이르는 노유자시설의 안전진단을 완료했다고 지난 12일 밝혔다. 노인요양병원 등 화재 취약시설의 소방안전 컨설팅을 위해 두 팔을 걷은 지 1년 만의 일이다.

 

이 안전진단은 소방기술사회 회원으로 가입한 소방기술사 중 자발적 지원을 통해 모집된 전국의 소방기술사들이 참여했다. 각 시도별 2명이 참여한 진단은 소방으로부터 화재안전점검을 요청받아 지원하는 형태로 진행됐다.

 

올해 초 경남 밀양 세종병원 화재로 46명이 사망하면서 이 같은 취약시설에서의 화재 위험성은 더욱 큰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지난 5일 새벽에도 포항시 남구에 위치한 5층짜리 요양병원 3층에서 불이나 46명이 긴급히 대피하는 일도 있었다.

 

소방기술사회는 소방 최고의 소방엔지니어 단체로서 앞으로도 화재안전진단 등 사회 전반의 화재안전 확보를 위한 재능기부와 기술지원 등의 행보를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주승호 회장은 “진단에 참여한 많은 소방기술사들이 사회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점에서 큰 보람을 느끼고 있다”면서 “자발적으로 참여한 소방기술사들의 행보가 사회 안전에 이바지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목록으로 수정하기 삭제하기 새글쓰기
icon 한국소방안전원 상임감사 모집 공고
icon 조선대학교 미래사회융합대학 직장인을 위한(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