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마당
연합회소개
소방소식
주거빈곤층 위한 정부지원 방안 검토 한소연 2018-12-14 666

김부겸 장관, 고시원 소방설비 점검

주거빈곤층 위한 정부지원 방안 검토

김혜경 기자 | 입력 : 2018/12/12 [10:01]

 

 

▲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이 11일 오후 서울 관악구 소재 고시원에서 동절기 화재예방 설비 등 안전점검을 하고 있다.     © 행정안전부 제공


[FPN 김혜경 기자] =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은 지난 11일 서울 관악구의 한 고시원을 방문해 소방시설을 점검했다.

 

정부는 최근 서울 종로 국일고시원 화재 사고를 계기로 열악한 주거시설의 화재 예방을 위한 관리체계 개선과 확산 차단기능 강화, 원활한 대피를 위한 제도개선 등 건축물 화재안전 관련 대책을 마련하고 있다.

 

특히 일자리 부근에 주거를 둬야 생계활동을 할 수 있는 일용건설근로자나 서비스직 종사자 등 주거빈곤층의 경우 비용이 저렴한 고시원ㆍ고시텔ㆍ쪽방촌 등에서 주거 문제를 해결하기 때문에 화재에 취약할 수 있다.

 

이날 김 장관은 시설 관계자로부터 안전관리 사항을 청취하고 소화기 비치와 스프링클러 작동 여부, 화재수신기ㆍ감지기, 전기ㆍ가스ㆍ설비, 화재 시 탈출수단 등을 직접 점검했다.

 

또 고시원 운영자에게 초기 화재진압에 효과적인 스프링클러를 설치하기 위한 재원조달 방안 등 소방시설 확보를 위한 의견을 청취했다. 이어 화재 발생 시 지상으로 대피하기 위해 설치된 완강기를 사용해 직접 탈출하는 훈련에 참여하기도 했다.

 

김부겸 장관은 “사회적 약자가 많이 이용하는 고시원과 같은 다중이용시설은 내부구조가 복잡해 화재 발생 시 신속한 대피가 어렵고 많은 인명 피해를 입을 수 있다”며 “소방관서와 자치단체 등에서는 본격적인 동절기에 대비해 대규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화재취약시설의 안전점검을 철저히 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목록으로 수정하기 삭제하기 새글쓰기
icon ‘지진 대피요령 웹툰 공모’ 최종 10편 수상...
icon 소방사다리차 운전, 내년 하반기부터 전문자격...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